‘불청객’ 미세먼지, 달걀로 이긴다

추천
등록일
2019-11-01
링크URL
https://bit.ly/33gULRO
첨부파일
내용

청명한 가을 하늘도 잠시. ‘불청객’인 미세먼지의 공습을 눈앞에 두고 있다.

이 시기에 중금속 등 각종 오염물질이 섞인 미세먼지 탓에 호흡기 질환·피부 질환·눈병 등으로 고통 받는다면 달걀을 챙길 필요가 있다.

중금속의 체내 흡수를 막아주고 감염을 억제하는 미네랄인 아연이 달걀에 풍부하게 들어 있기 때문이다.

 

달걀은 100g 당 아연이 약 4.2㎎이 들어 있다(하루 아연 섭취 권장량 남성 10㎎, 여성 8㎎).

우리 몸의 호흡기는 동물성 단백질을 충분히 섭취하지 않을 때 방어기능이 떨어지는 것으로 알려져있는데

이때문에 감기 등 호흡기 질환이 유행할 때 양질의 단백질 공급식품인 달걀이 추천된다.

 

더 자세한 내용은 링크를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출처] 리얼푸드


댓글쓰기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