큰 일교차가 건강 위협 … 혈압·혈액순환 관리 영양소 더 필요

추천
등록일
2019-10-14
링크URL
https://bit.ly/2MIy0zc
첨부파일
내용

이제 아침이면 날씨가 제법 쌀쌀하다. 환절기엔 늘 그렇듯 일교차가 커졌다.
일교차가 커지는 이맘때면 건강에 적신호가 켜진다. 

기온이 떨어지면 혈관이 수축한다. 체온을 유지하기 위한 몸의 방어 작용이다. 

혈관이 수축하면 혈압이 높아진다. 혈관 자체가 딱딱해지면서 혈행이 원활하지 않게 된다. 

게다가 몸이 긴장하고 교감신경이 활성화하면서 말초 동맥까지 수축해 심장 부담도 커진다.

 

혈관 건강을 지키고 질환에 대비하려면 관련 영양소를 꾸준히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대표적인 것이 오메가3와 코엔자임Q10이다. 이들 영양소를 섭취할 땐 해당 성분이 얼마나 들었는지, 원료사는 믿을 만한 곳인지 확인하는 것이 좋다.

 

더 자세한 내용은 링크를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출처] 중앙일보

댓글쓰기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