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려낸 ‘녹차물’, 이렇게 활용한다

추천수
등록일
2017-12-05
내용

우려낸 ‘녹차물’, 이렇게 활용한다


녹차가 몸에 좋다는 사실은 잘 알려져 있다. 

녹차에는 폴리페놀과 플라보노이드 등 항산화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어 

노화방지에도 좋을 뿐 아니라 콜레스테롤과 혈당을 낮추는 역할을 하기도 한다. 


특히 녹차에는 비타민C가 레몬의 5~8배 들어 있어 피부미용에도 좋다. 

항암 효과에 대한 여러 연구결과도 이어지고 있다. 

 

몸에 좋은 녹차지만 차를 잘 마시지 않는 이들이라면 녹차와 가깝게 지낼수 없다. 

방법은 있다. 바로 ‘녹차물’을 이용하는 것이다. 

녹차물은 다양한 요리에 활용할 수 있으며, 피부미용이나 냄새 제거에도 효과적이다. 


녹차물을 일상생활에서 활용하는 몇가지 방법을 소개한다. 


 

1. 녹차물로 밥 짓기 

 

1. 녹차물로 밥 짓기


밥을 지을 때 녹차물을 사용하면 항산화 성분이 크게 증가한다. 

조금만 더 신경써서 녹차물을 미리 우려놓는다면 몸에 좋은 녹차 건강밥이 완성된다. 


최근 한국식품영양과학회지에 발표된 논문에 따르면, 

밥을 지을 때 녹차 분말 3g을 푼 녹차물을 넣으면 항산화 성분이 크게 증가했다. 

정제수로 지은 밥(2.1㎎/100g)과 비교해 

녹차물로 지은 밥의 폴리페놀 함량(85.1㎎/100g)은 40배로 많았다. 

플라보노이드 함량 역시 정제수로 한 밥에서는 

0.13㎎/100g에 불과했지만 녹차물에서는 32.9㎎/100g로 높게 나타났다. 

식감은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녹차물밥은 녹차를 우려낸 물에 소금으로 간을해 조금 질게 밥을 지으면 된다. 

 


2. 죽에 넣기 

 

2. 죽에 넣기


녹차물은 죽에 넣어도 별미가 된다. 쌀알이 풀어지기 시작할 때 

녹차 3큰술 정도를 넣고 끓이면 녹차 특유의 고운 빛깔이 돌고, 향기도 그윽해진다. 

 

3. 세안 

 

3. 세안


녹차물 세안은 미백과 피부 진정, 부기에 효과가 있다. 

1.5L짜리 생수에 녹차 티백을 두 개 넣어 충분히 우려낸 뒤 

냉장고에 넣어 놓는다. 아침저녁으로 녹차물로 세안하면 피부미용에 도움을 얻을 수 있다. 

 


4. 악취제거 

 

4. 악취제거


녹차는 항균효과가 있어 악취제거에 좋다. 

녹차물로 족욕을 하면 발 냄새를 완화나는데 도움이 된다. 

주방용기의 악취제거나 살균에 사용해도 좋다. 

컵에 녹차물을 담고 전자렌지에 1~2분간 가열하면 냄새가 사라진다. 

 



5. 두피 진정

 

5. 두피 진정


녹차는 예민한 두피를 진정하는데도 좋은 식품이다. 

샴푸 후 마지막 헹굼을 찬 녹차물로 사용하면 된다. 



출처 - 리얼푸드 육성연 기자

http://www.realfoods.co.kr/view.php?ud=20171114000336&pg=1&ret=list

댓글쓰기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