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시면 살찐다? 요즘 탄산은 제로 칼로리

추천
등록일
2022-04-25
첨부파일
내용

탄산음료 시장에서 '제로 칼로리' 바람이 거세다.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무설탕과 저칼로리 탄산음료가 연달아 나오고 있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식음료업체들이 '제로 탄산음료' 시장을 키우는데 적극 나서면서 다양한 색감과 맛을 가진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국내 저칼로리 탄산음료 시장은 2019년 400억원대에서 지난해 2000억원가량으로 2년 만에 5배나 성장했다.


농심은 '웰치소다'의 과일맛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칼로리가 제로인 '웰치제로 그레이프맛'과 '웰치제로 오렌지맛'을 내놨다. 탄산음료 시장이 확대되는 가운데 과즙을 함유한 탄산음료의 관련 시장 진출이 상대적으로 적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농심은 웰치만의 차별화된 맛으로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콜라와 사이다 이외에 새로운 선택지를 제공하면서 제로 칼로리 음료의 대표 브랜드로 도약한다는 전략이다.


롯데칠성음료는 '탐스 제로' 3종을 출시하며 과일향 탄산음료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섰다. 사전 소비자 조사를 바탕으로 선호도가 높은 오렌지향, 레몬향, 사과·키위향을 골라 1년이 넘는 준비과정을 거쳤다. 제품 형태도 355mL 캔과 600mL 페트병으로 내놨다. 향후 용량을 더 늘릴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는 이번 제품이 젊은 소비자층을 겨냥한 만큼 탄산가스 볼륨을 높여 톡 쏘는 청량감을 높였다.


웅진식품은 '815피즈 제로' 2종으로 이번 여름 제로 칼로리 과일맛 탄산음료 경쟁에 뛰어들었다. 웅진식품은 '815콜라 제로'를 선보이며 시장에 안착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에 힘입어 기존 콜라, 사이다와 다른 과일맛 탄산음료로 라인업을 확장했다는 회사 측 설명이다. 이번 제품은 오렌지와 포도맛 등 두 가지로 구성됐다. 다른 탄산음료와 달리,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주는 기능성 성분 L-카르니틴을 15㎎ 함유한 것이 차별화 포인트다.


파이낸셜뉴스 조지민기자



출처: https://www.fnnews.com/news/202204241851294844

썸네일 출처: 픽사베이

첨부파일

댓글쓰기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