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모넬라 식중독 75%, 8~9월 발생

추천
등록일
2019-08-27
링크URL
https://bit.ly/2ZjCiX2
첨부파일
내용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여름철 낮 최고온도가 30℃ 이상 지속되는 기간에는

살모넬라 식중독 발생 위험이 높아지므로 계란알가공품 등 식재료 취급·보관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20일 밝혔다.

 

살모넬라는 식중독 원인균으로 오염된 계란쇠고기가금육우유가 주요 원인이 되며,

주로 복통·설사·구토·발열 등 위장장애를 일으킨다.

살모넬라균은 토양수중냉장고 안에서도 비교적 오래 살아남을 수 있다.

냉장고 안의 버터에서 720일 이상 기생하는 게 가능하다.

 

살모넬라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육류 등을 충분히 가열·조리해야 한다.

살모넬라균은 열에 약하기 때문이다.

 

더 자세한 내용은 링크를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출처리얼푸드 

댓글쓰기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