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가뭄에 바싹 말라 비오기만 기다렸는데….”

추천
등록일
2018-09-12
링크URL
http://reurl.kr/390B272YB
첨부파일

폭염과 가뭄을 겪으며 겨우 키워낸 배는 강한 바람에 속절없이 떨어졌고 

낟알이 한창 익을 무렵 농경지는 비에 잠겼다

태풍의 여운이 채 가시기도 전 전국을 강타한 집중호우 때문이다.

 

19호 태풍 솔릭의 영향으로 전라남도 순천시에선 

지난달 26일 기준 농경지 270ha가 침수됐고 배 91ha가 떨어졌다

특히 낙안면은 정도의 차이만 있을 뿐 배를 재배하는 전체 220여 농가에 피해가 발생했다.



[출처] 한국농정

http://www.ikpnews.net/news/articleView.html?idxno=35197

댓글쓰기

3MB 이하 첨부 가능